김근태 열린우리당 의장은 의원총회장에서 사과했습니다.

 견제해야 할 정부의 정책을 견제하지 못해 이런 비극적 국민적 사건을 만든 책임이 있다고 생각합니다. 집권여당의 대표로서 국민 여러분께 사과합니다. 죄송합니다.] 읍참마속이라는 고사성어를 빌어 여권 인사도 잘못이 드러나면 엄단하겠다고 밝혔습니다.